또 주여 태초에 주께서 땅의 기초를 두셨으며 하늘도 주의 손으로 지으신바라 [히브리서 1:10]
창조의 신비
성경과 기독교
노아의 홍수
생명복제와 UFO
천문학
물리학 수학 환경
지질학
화석
진화론
진화론의 주장
창조론
연대문제
압도적인 노아 홍수
의 지질학적 증거들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부정되고 있는 수십
억년의 지구연대
정확무오한 하나님의
말씀인 성경
만물에 깃든 창조주
의 능력과 신성
진화를 부정하는
살아있는 화석들
진화론의 허구적
증거와 주장
첫 방문자를 위한
창조과학 추천자료
ICR
AiG
Impact Article
CMI
Creation Magazine
Encyclopedia
Technical Journal
CEH
Headlines
CRSQ
Omniology
CSC
Bible.ca
RAE
 
압도적인 노아 홍수의 지질학적 증거들 HOME > 자료실 > 주제별
이암은 빠르게 퇴적될 수 있음이 밝혀졌다.
(Flumes Zoom in on Mud Rock History)
Brian Thomas

   수십 년 동안 박물관 및 교과서들은 석회암(limestone), 실트암(siltstone), 이암(mudstone), 셰일(shale) 등과 같은 암석들은 장구한 세월 동안에 형성되었다고 자신있게 주장해왔었다. 왜냐하면 미세한 침전 입자들은 얕은 호수나 대양 바닥에서 매우 천천히 가라앉는다고 생각했기 때문이었다. 

하지만 새로운 인공수로 연구들은 이암의 형성에 관한 전통적인 생각을 완전히 붕괴시키고 있었다. 여러 속도로 흐르는 물 아래에서 침전물들이 어떻게 퇴적되는지를 조사하기 위해서 직사각형의 트랙 모양의 물 탱크들이 사용되었다.

그 실험에서 물에 부유되어 있던 미세한 퇴적물들은 함께 덩어리를 이루어서 응집 침전물(floccules)들을 형성하는 경향이 있음이 밝혀졌다. 그리고 이들은 모래 알갱이들처럼 행동을 하였고, 얇은 층들 안으로 굴러가면서 퇴적되었다. 인공수로 연구에서 간혹 퇴적 패턴은 물결무늬(ripple marks, 연흔)들을 포함하고 있었다. 인디아나 대학의 퇴적학자들은 캄브리아기 셰일(shale)들에서 보여지는 작은 물결무늬와 동일한 모습들이 형성되는 것을 분명히 확인할 수 있었다.[1]   

이들 수로 연구들이 가리키고 있는 것처럼, 만약 캄브리아기의 이암들이(느리게 퇴적되는 것이 아니라) 흐르는 침전물로부터 빠르게 형성될 수 있다면, 아마도 대륙의 많은 퇴적층들을 구성하고 있는 다른 이암층들도 유사하게 빠르게 형성되었을 것이다. 이것은 창세기에 기록된 전 지구적인 대홍수 동안에 현탁되었던 엄청난 퇴적물들이 전체 지구 표면에 빠르게 퇴적되었음과 일치되는 것이다.

창조 지질학자들은 퇴적작용이 장구한 세월동안 점진적으로 발생했다는 주장을 의심해왔다. 왜냐하면 그 주장은 성경적 기록과 조화되지 않으며, 현대 이암층들에서 발견되고 있는 경험적 증거들과 일치하지 않기 때문이었다. 예를 들어, 이러한 대규모적이고 광대한 지역에 펼쳐져 있는 진흙 퇴적층들이 수백만 년에 걸쳐 느리게 퇴적되었다면, 왜 벌레나 조개 등과 같은 생물들이 파놓았을 구멍이나, 작은 굴들, 그리고 식물 뿌리가 파놓았을 통로들이 그 지층의 윗부분에 남아있지 않는 것일까? 만약 그 퇴적층이 지표면 근처에서 매우 오랫동안 존재했었다면, 거기에는 수주 안에 새로운 퇴적된 층들을 뒤섞어놓고 휘저어놓았을 동식물들의 활동 기록이 남아있어야만 한다.[2]

만약 인공 수로 연구들에서, 그리고 실제 현장 셰일층들에서 확인된 이들 유사한 사층리 물결무늬의 발견들이 계속된다면, ”이러한 시도는 연속된 이암층들의 퇴적에 관한 우리의 인식에 변화를 가져다 줄 것”이라고 새 연구의 저자들은 제안했다.[1] 이 이암층 퇴적에 관한 인식 변화는 지구의 암석 역사에 대해 어떠한 비판도 없이 너무도 오랜 기간 동안 견지되어 오던 장구한 진화론적 시간 틀에 대한 인식 변화를 가져다 줄 수도 있을 것이다.    


References

[1] Scheiber, J., and Z. Yawar. 2009. A New Twist on Mud Deposition – Mud Ripples in Experiment and Rock Record. The Sedimentary Record. 7 (2): 4-8.
[2] Gingras, M. K. et al. 2008. How fast do marine invertebrates burrow? Palaeogeography, Palaeoclimatology, Palaeoecology. 270 (3-4): 280-286.


*참조 : Mudstones Make Ripples (2009. 6. 8. Creation-Evolution Headlines) 
http://creationsafaris.com/crev200906.htm#20090608b

출처 : ICR News, 2009. 7. 24.
URL : http://www.icr.org/article/4807/
번역자 : IT 사역위원회

관련 자료 링크:

1. 진흙 퇴적 실험은 오랜 지질학적 신념을 뒤엎어버렸다. : 이암 퇴적층들의 이전 모든 해석들에 대한 근본적인 재평가를 요구한다. (Mud experiments overturn long-held geological beliefs : A call for a radical reappraisal of all previous interpretations of mudstone deposits)
2. 빠른 물 흐름에서 퇴적된 진흙 : 이암 형성에 관한 동일과정설적 설명은 틀렸다. (As Waters Clear, Scientists Seek to End a Muddy Debate)
3. 의심되고 있는 지질학적 법칙들 : 인공수로 실험에서 빠르게 형성된 층리와 엽층들 - Guy Berthault의 웹사이트 탐방 (동영상 위주) (Paleohydraulic analysis : a new approach by Guy Berthault)
4. 퇴적층의 엽층에 관한 실험 (Experiments on Lamination of Sediments)
5. 지층 형성 실험들 (Experiments in Stratification)
6. 놀라운 거품들 : 석유와 가스 누출지(seeps)들에 대한 격변론적 해석 (Bubbles of surprise)
7. <리뷰> 오래된 연대 상징물의 가면을 벗기다 1 : 현대 지질학의 탄생지 식카 포인트(Siccar Point)에 대한 새로운 해석 (Unmasking a long-age icon)
8. 오래된 연대 상징물의 가면을 벗기다 2 : 현대 지질학의 탄생지 식카 포인트(Siccar Point)에 대한 새로운 해석 (Unmasking a long-age icon)
9. 죽은 고래들이 말하고 있는 이야기는? : 346 마리의 고래들이 80m 두께의 규조토 속에 육상동물들과 함께 파묻혀 있었다. (Dead Whales : telling tales?)
10. 쌓여진 숲들 1 (Stacked Forests) : 여러 높이에 서있는 채로 묻혀진 숲들에 대한 새로운 해석
11. 쌓여진 숲들 2 (Stacked Forests) : 여러 높이에 서있는 채로 묻혀진 숲들에 대한 새로운 해석
12. 년층 (Varves, 호상점토층)
13. 암석 지층들은 부서짐 없이 습곡되어 있다. : 창세기 홍수의 지질학적 증거들 6. (Rock Layers Folded, Not Fractured)
14. 느리고 점진적인 침식은 없었다. 평탄하게 이어진 지층 경계면들은 장구한 시간 간격을 거부한다 : 창세기 홍수의 지질학적 증거들 5 (No Slow and Gradual Erosion)
15. 대륙을 가로질러 운반된 모래들 : 창세기 홍수의 지질학적 증거들 4 (Sand Transported Cross Country. Flood Evidence Number 4)
16. 대륙을 횡단하는 퇴적 지층들 : 빠르게 쌓여진 퇴적층들이 광대한 지역에 걸쳐 확장되어 있다. : 창세기 홍수의 지질학적 증거들 3 (Transcontinental Rock Layers :Rapidly deposited sediment layers spread across vast areas)
17. 묘지로 뒤덮인 세상 : 전 세계의 화석무덤들은 전 지구적인 대홍수를 증거한다. : 창세기 홍수의 지질학적 증거들 2 (The World’s a Graveyard)
18. 높은 산과 내륙 깊은 곳에서 발견되는 바다생물 화석들 : 창세기 홍수의 지질학적 증거들 1. (High & Dry Sea Creatures)
19. 창세기 홍수의 지질학적 증거들 (Geologic Evidences for the Genesis Flood)
20. 젊은 지구와 젊은 우주를 가리키는 101 가지 증거들 1. (101 evidences for a young age of the earth and the universe)
21. 젊은 지구와 젊은 우주를 가리키는 101 가지 증거들 2. (101 evidences for a young age of the earth and the universe)
22. 젊은 지구와 젊은 우주를 가리키는 101 가지 증거들 3. (101 evidences for a young age of the earth and the universe)
 
 
아시아에서 가장 오래된 동굴벽화의 발견으로 당황하고 있는 진화 ...
빅뱅 우주론은 기적을 필요로 한다. : 급팽창 빅뱅이론은 더 큰 문...
돌연변이 : 진화의 원료? (Mut...
하나의 특별한 우주 : 그 개념...
자연선택이 진화의 증거가 될 수...
남북전쟁 시에 사냥된 익룡 사진...
페루 삭사이와만 요새의 미스터리...
이카 돌의 진위 여부에 대한 심...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
성경에서 가장 중요한 구절 : ...
수십억 년의 연대를 받아들여서는...
여리고의 성벽 : 고고학적 확...
아담과 이브의 혈액형은? (It's...
진화론을 비판하는 3,000 명의 ...
생물의 진화론적 기원이 불가능한...
창세기 사건들과 관련된 족장들의...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과학실험 큐티2
김형기 저

종교가 되어버린 진화라는 상상
정재훈 저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빅뱅과 5차원 우주창조론
권진혁 저

영화 속 진화론 바로잡기
교과서진화론개정추진회 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