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러나 우리에게는 한 하나님 곧 아버지가 계시니 만물이 그에게서 났고 우리도 그를 위하며 또한 한 주 예수 그리스도께서 계시니 만물이 그로 말미암고 우리도 그로 말미암았느니라 [고린도전서 8:6]
창조의 신비
성경과 기독교
노아의 홍수
생명복제와 UFO
천문학
물리학 수학 환경
지질학
화석
진화론
진화론의 주장
창조론
연대문제
압도적인 노아 홍수
의 지질학적 증거들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부정되고 있는 수십
억년의 지구연대
정확무오한 하나님의
말씀인 성경
만물에 깃든 창조주
의 능력과 신성
진화를 부정하는
살아있는 화석들
진화론의 허구적
증거와 주장
첫 방문자를 위한
창조과학 추천자료
ICR
AiG
Impact Article
CMI
Creation Magazine
Encyclopedia
Technical Journal
CEH
Headlines
CRSQ
Omniology
CSC
Bible.ca
RAE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HOME > 자료실 > 주제별
오리주둥이 공룡의 두개골에서 발견된 빈 공간
(The Call of the Hadrosaur)
Brian Thomas

   오리주둥이 공룡(duck-billed dinosaurs, hadrosaur)들은 수년 동안 고생물학자들을 당황시켜왔다. 왜냐하면 그 공룡의 두개골에는 어떤 빈 공간(chambers, 방)들이 있었는데, 그것의 분명한 목적을 알 수 없었기 때문이었다. 그러나 의료용 CT 촬영에 의하면, 그 빈 방들은 공룡들 사이의 의사전달(communication)에서 어떤 역할을 하고 있었다는 과학적 추정을 지지하는 것처럼 보인다.

코리토사우르스(Corythosaurus) 화석의 3차원 영상은 귀, 뇌, 비강, 그리고 미스터리 방들을 포함하여 두개골 내부의 강(cavities)들의 모습을 나타내주었다. 그 미스터리 방들은 비도(nasal passages)에 연결되어 있었고, 공룡의 머리 꼭대기에 기묘한 모습의 골질 돌출부(bony protrusions)에 자리 잡고 있었다.[1]

촬영 결과는 토론토 대학의 에반스(David Evans)가 오랫동안 의심해왔던 것을 확인해주는 것처럼 보였다. ”이들 이상한 방들은 그 종들 간의 의사소통을 위한 현저한 소리의 울림을 일으키는 일종의 소리 내는 경적(sounding horns)으로 사용되었다.”[2] 오하이오 대학 언론보도에 따르면[1], ”CT 촬영은 공룡들이 볏(crest)에 의해서 만들어지는 저주파의 소리를 들을 수 있는 정교한 내이(inner ear)를 가지고 있었음을 확인해주었다”는 것이다. 
   
”다른 연구원들에 의해 수행된 컴퓨터 모델에 의하면, 그 볏들은 의사소통에 사용될 수 있었던 낮고 오싹한 커다란 소리를 만들어내는데 사용되었을 것임을 제시하고 있다”고 그 연구는 결론짓고 있었다.[1] 창조 생화학자인 듀안 기쉬(Duane Gish) 박사는 1992년에 쓴 책 ‘설계된 공룡들(Dinosaurs by Design)’에서 그 가능성을 제기했었다. ”이 우묵하고 피부가 덮여있는 스파이크 같은 볏은 확실하지는 않지만 아마도 소리를 증폭시키는 것을 도왔을 것이다.”[3] 

람베오사우르스 공룡들에 있는 목소리 공명 상자(vocal resonance chambers)들에 대한 웨이셤플(David Weishampel)의 분석 글에 뒤이어, 1991년에 한 창조 연구원은 북아메리카의 오리주둥이 공룡들이 우세했던 가능성 있는 이유를 제안하였다 : ”만약 볏이 있는 하드로사우르스(hadrosaur)의 발성에 관한 웨이셤플 박사의 이론이 옳다면, 그들이 만들어냈던 소리는 그곳에 있던 다른 동물들에게는 매우 짜증나게 하는 것이었을지 모른다.”[5]

소리 방(sound chambers)들에 덧붙여서, 코리토사우르스 두개골의 CT 조사는 ”고도의 인식 기능과 관련 있는 커다란... 뇌의 중심부”를 밝혀냈다는 것이다.[1] 그 발견은 연구자들을 놀라게 만들었는데, 왜냐하면 진화론적 시간표에 의하면, 그 공룡은 동물들이 아직까지 발전적인 기능을 수행하는 복잡한 뇌를 진화시키지 못했던 시기에 살았던 것으로 여겨졌기 때문이다. ”그러나 이제 공룡들은 발전된 뇌를 가지고 있었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오하이오 대학의 로렌스 위트머(Lawrence Witmer)는 말했다.[1]  

발견되어왔던 다른 모든 화석들처럼, 볏이 있는 오리주둥이 공룡들도 완전한 골격들, 소리 방, 완전한 기능을 하는 신경계 등과 같은 신체적으로 완전히 발달된 모습들을 가지고 있었음이 입증되었다. 이들 연구에 의해서 제안된 통합적 의사소통 능력과 인식 능력은 단순한 것에서 복잡한 것으로의 진화적 발달을 보여주지 않고 있었다.

그러나 창조모델을 믿고 있는 사람들에게는 공룡들에서 발견되는 적절한 청각 처리장치나 소리 방, 커다란 뇌의 강들은 놀라운 일이 아니다. 왜냐하면 창조모델은 과도기적 전이형태 없이 이와 같은 통합적인 기관들의 존재를 예측하고 있기 때문이다. 


References

[1] Brain structure provides key to unraveling function of bizarre dinosaur crests. Ohio University press release, October 16, 2008. =
[2] Evans, D. C. 2006. Nasal cavity homologies and cranial crest function in lambeosaurine dinosaurs. Paleobiology. 32 (1): 109-125.
[3] Gish, D. 1992. Dinosaurs by Design. Green Forest, AR: Master Books, 39.
[4] Weishampel, D. B. 1981. Acoustic analyses of potential vocalization in lambeosaurine dinosaurs. Paleobiology. 7 (2): 252-261.
[5] Baker, M. 1991. Dinosaurs. Redding, CA: New Century Books, 95.

출처 : ICR, 2008. 10. 22.
URL : http://www.icr.org/article/4166/
번역자 : IT 사역위원회

관련 자료 링크:

1. 스테고사우르스의 골판은 장식용이었다. (Stegosaur Plates Were for Decoration)
2. 놀라운 4개 심방 구조의 화석 발견 : 화석화된 공룡의 심장 구조가 의료용 X-ray 촬영으로 밝혀졌다 (Fascinating four-chambered fossil find!)
3. 공룡의 뿔 : 더 작아진 것이 더 진화한 것인가? (Dino Horns : Is Smaller More Evolved?)
4. 면역계는 초기부터 출현했다. (Immune System Appeared Early)
5. 익룡들은 오늘날의 비행기처럼 날았다. (Pterosaurs flew like modern aeroplanes)
6. 버닢과 공룡들 (Bunyips and dinosaurs ) 호주 원주민들에 전해져 오는 오리주둥이 공룡
7. 이 오소리는 아침 식사로 공룡을 먹었다 (This Badger Ate Dinosaurs for Breakfast)
8. 내이는 생각보다 훨씬 더 복잡했다. (Inner Ear More Complex than Thought)
9.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1 (update) : 벽화나 예술품에 그려져 있는 공룡
 
 
명왕성에서 발견된 젊은 모습의 모래언덕들! (What’s Pluto Been...
화석이 실험실에서 하루만에 만들어졌다! : 합성 화석에서 유기 필...
돌연변이 : 진화의 원료? (Mut...
하나의 특별한 우주 : 그 개념...
남북전쟁 시에 사냥된 익룡 사진...
페루 삭사이와만 요새의 미스터리...
이카 돌의 진위 여부에 대한 심...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
성경에서 가장 중요한 구절 : ...
수십억 년의 연대를 받아들여서는...
아담과 이브의 혈액형은? (It's...
여리고의 성벽 : 고고학적 확...
진화론을 비판하는 3,000 명의 ...
생물의 진화론적 기원이 불가능한...
다이아몬드 내의 방사성탄소는 수...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과학실험 큐티2
김형기 저

종교가 되어버린 진화라는 상상
정재훈 저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빅뱅과 5차원 우주창조론
권진혁 저

영화 속 진화론 바로잡기
교과서진화론개정추진회 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