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닷물이 태에서 나옴 같이 넘쳐 흐를 때에 문으로 그것을 막은 자가 누구냐 [욥기 38:8]
창조의 신비
성경과 기독교
노아의 홍수
생명복제와 UFO
천문학
물리학 수학 환경
지질학
화석
진화론
진화론의 주장
창조론
연대문제
압도적인 노아 홍수
의 지질학적 증거들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부정되고 있는 수십
억년의 지구연대
정확무오한 하나님의
말씀인 성경
만물에 깃든 창조주
의 능력과 신성
진화를 부정하는
살아있는 화석들
진화론의 허구적
증거와 주장
첫 방문자를 위한
창조과학 추천자료
ICR
AiG
Impact Article
CMI
Creation Magazine
Encyclopedia
Technical Journal
CEH
Headlines
CRSQ
Omniology
CSC
Bible.ca
RAE
 
공룡 HOME > 자료실 > 공룡
만일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면,
왜 사람 화석은 공룡과 함께 발견되지 않는가?
(If humans and dinosaurs lived together,
why don’t we find human fossils with dinosaur fossils?)
Bodie Hodge

  사람들은 종종 사람의 뼈가 공룡의 뼈와 같이 발견되지 않는다면, 그들은 함께 같은 시대를 살지 않았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이것은 하나의 잘못된 가정이다. 만약 사람의 뼈가 공룡의 뼈와 함께 파묻혀 있는 것이 발견되지 않는다면, 그것은 단순히 그들이 함께 매몰되지 않았다는 것을 의미할 뿐이다.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Cincinnati, Ohio)에 세워지고 있는 창조박물관(2007. 5. 28일 개관 예정)을 방문하는 관람객은, 입구에 들어설 때에, 공룡들 옆에서 아이들이 놀고 있는 장면을 보게 될 것이다.


전 지구적인 홍수로 홍수물이 점점 불어나면서, 사람들은 높은 지대로 피난하였을 것이고, 물에 뜰 수 있는 도구들을 붙잡고 수영을 하면서 가능한 최후까지 버티었을 것이다.

또한, 사람의 시체는 부풀어 오르고, 물 표면에 떠올랐을 것이다. 그러므로 매우 극소수의 사람만이 퇴적물로 파묻혔을 것이고, 대부분의 시체들은 화석화됨 없이 썩어버리고 분해되었을 것이다.  

바다 생물들과 식물들은 가장 먼저 묻히고 화석화되었을 것이 예상된다. 왜냐하면 그들은 낮은 고도에서 살아가는 생물들로서, 침전물과 물을 피할 수 없었던 생물들이기 때문이다. 발견되는 화석기록(fossil record)은 다음과 같다 :

▶ 모든 화석의 95%는 바다 생물(marine organisms) 이었다.
▶ 남은 5%의 95%는 바다조류(algae), 식물/나무(plants/trees) 이었다.
▶ 남은 0.25%의 95%는 곤충을 포함한 무척추동물(invertebrates) 이었다.
▶ 남은 0.0125%가 척추동물(vertebrates)이었고, 그것도 대부분은 물고기였다. [1, 2]

따라서 많은 사람의 화석들이 발견될 것을 예상해서는 안 된다. 홍수에 의해서 낮은 위치의 퇴적 지층에 사람 화석이 발견될 가능성은 있다. 그러나 창조/홍수 모델에서 그 가능성은 매우 낮다.

기억해야할 것은, 사람의 뼈가 실러캔스와 함께 묻힌 채로 발견되지 않고 있다는 것이다. 그러나 실러캔스와 사람은 함께 살아왔고, 오늘날에도 함께 살고 있다. (실러캔스 물고기는 과학자들이 수천만년 전에 멸종되었다고 주장했었지만, 최근에 살아있는 것이 발견되었다). 일부 사람은 실러캔스를 저녁 식사로 먹고 있을 지도 모른다! 

 

Bodie Hodge earned both his undergraduate and masters degrees from Southern Illinois University in mechanical engineering. As a staff member of Answers in Genesis, Bodie is manager of the Answers department and a speaker/researcher.

 

References

  1. Morris, John, The Young Earth, Master Books, p. 70, 2002.
  2. Snelling, Andrew, Where are all the human fossils? Creation 14(1):28-33, December 1991.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음을 보여주는 웹사이트들

CMI (동영상 포함) : http://creation.com/creation-magazine-live-episode-11

AiG : http://www.answersingenesis.org/get-answers#/topic/dinosaurs

s8int.com (The Ooparts Collection) : http://s8int.com/

CSR : http://www.nwcreation.net/dinosaurs.html

The Young Earth Creation Club: http://www.creationists.org/dinosaurs-humans-coexisted.html

 

*홍수가 있었다면 왜 더 많은 인간 화석이 발견되지 않는가? (youtube 동영상)

- 캔트 호빈드. (한글 자막)


https://www.youtube.com/watch?v=LEl3RKOPMds

 

 AiG, May 4, 2006

URL : http://www.answersingenesis.org/articles/am/v1/n1/humans-and-dinosaurs
번역자 : IT 사역위원회

관련 자료 링크:

1. 화석들은 점점 복잡해졌는가? (Fossils : they get more complex?)
2. 화석기록 : 항상 더 무작위적으로 나타나고 있다 (1) (The Fossil Record : Becoming More Random All the Time)
3. 진핵생물의 진화는 10억 년이나 더 뒤로 내려갔다. (Supposed eukaryote evolution pushed back one billion years)
4. 절지동물은 아마도 4천만 년 더 일찍 육지를 점령했다. (Arthropods supposedly invaded land 40 million years earlier)
5. 화석 판단의 돌변 : 화석의 연대 결정은 순환논법이다 (Fossil flip-flop)
6. 화분의 순서 : 화분들의 분급작용은 홍수 시에 일어날 수 있다 (Pollen Order)
7. 유공충 (Foraminifers) : 생태학적 서식 깊이와 화석 분포와의 관련성
8. 새로운 X-선 촬영술로 확인된 정교한 캄브리아기의 배아 화석 (Cambrian Embryo Fossils Show Exquisite Detail in New X-ray imaging)
9. 전이형태 화석의 부재 : 조류, 고래, 양서류, 뱀, 어류의 기원에 대해서 말한다 (Stalling over Transitional Forms)
10. 화석 기록에 대한 영지주의자들의 해석 (The Fossil Record: Commending the Gnostics)
11. 스트로마톨라이트는 비생물학적 과정에 의해서 형성될 수 있다. : 초기 지구의 생명체 탄생 이야기의 놀라운 반전 (Stromatolites Can Form By Non-Biological Processes)
12. 암모나이트의 진화? (Ammonite Evolution?)
13. 호박 : 최근 과거로의 창 (Amber : A Window to the Recent Past)
14. 화석은 진화를 증거하지 않는다. (Fossils Do Not Prove Evolution)
15. 고래와 전혀 다른 동물, 파키세투스(Pakicetus) (Not at all like a whale)
16. 가장 오래된 것으로 알려진 파리 : 주의해야할 하나의 교훈 (The 'oldest known fly'—a lesson in caution)
17. 진화계통수 안으로 화석들을 강제로 끼워 넣는 방법 (How to Squeeze Fossils Into Evolutionary Trees)
18. 폭발하는 진화 : 진화론의 가장 심각한 모순 '캄브리아기의 폭발' (Exploding evolution)
19. 캄브리아기의 폭발 : 창조를 뒷받침하는 강력한 증거 (The Cambrian Explosion : A Strong Argument Favoring Creation)
20. 작은 갑각류 화석은 캄브리아기 폭발 논란에 기름을 붓고 있다. (Tiny Crustacean Fossil Fuels Cambrian Explosion Debate)
21. 생물 진화의 수수께끼로 남아있는 캄브리아기의 폭발 에디아카라 생물군(Ediacaran Fauna) : 고대 지의류에 대한 소동? (The Cambrian Explosion Remains an Enigma for Organic Evolution)
22. 500 마리의 척추동물 물고기들이 초기 캄브리아기 지층에서 발견되었다 (500 Vertebrate Fish Found in Early Cambrian)
23. 중국에서 발견된 화석은 척추동물 물고기의 기원을 초기 캄브리아기까지 끌어 올렸다
24. 진화론을 난처하게 하는 삼엽충의 눈 (The Trilobite‘s Eye: An Embarrassment to Evolution)
25. 아직도 진화론자들에게 곤란한 캄브리아기의 폭발 (Cambrian Explosion Still Troubling to Evolutionists)
26. 배아가 아닌 화석은 캄브리아기 폭발의 도화선을 꺼버렸다. (Fossil Non-Embryos Quench Cambrian Explosion Fuse)
27. 탈피 중인 절지동물이 순식간에 화석이 되었다. (Moulting arthropod fossilized in a flash!)
28. 수백 마리의 해파리 화석들 : 격변적으로 파묻힌 해파리들이 증거하는 대홍수 (Hundreds of jellyfish fossils!)
29. 위스콘신에서 해파리는 어떻게 화석이 되었을까? (How Did Jellyfish Fossilize in Wisconsin?)
30. 상세한 연부 조직을 나타내고 있는 완족류 화석 : 4억2천5백만 년(?) 전의 조개 같은 생물체가 완벽하게 보존되어 있었다. (Fossil Brachiopod Shows Soft Part Details)
31. 쟈긴스 절벽의 다지층나무들에 대한 연구 1 (A study of the cliffs of Joggins, Nova Scotia)
32. 쟈긴스 절벽의 다지층나무들에 대한 연구 2 (A study of the cliffs of Joggins, Nova Scotia)
33. 쟈긴스 절벽의 다지층나무들에 대한 연구 3 : 수축균열(건열, shrinkage cracks)에 대한 추가 설명 (A study of the cliffs of Joggins, Nova Scotia)
34. 수백 마리의 고래들이 규조토 속에 급격히 묻혀있었다 ( Hundreds of whales Buried Suddenly in Diatoms)
35. 고래는 화석 이론을 폭파시키고 있다 (Whale explodes fossil theory)
36. 접혀진 양치류 (Folded ferns) : 이것은 격변적인 매몰을 증거한다.
37. 커다란 몸체 화석들의 정교한 보존 (The Exquisite Preservation of Large Fossils)
38. 굶어죽은(?) 공룡들과 머리없는 공룡들 (Starving Dinosaurs and Headless Dinosaurs)
39. 화석들의 방향성 (Fossil Orientation)
40. 에피오르니스의 거대한 알 (Giant egg mystery)
41. 미시간 고래 화석 (Michigan's Fossil Whales)
42. 인간 화석들과 대홍수 (Human Fossils and the Flood)
43. 프랑스에서 발견된 매혹적인 화석들 : 서식환경이 다른 생물체들이 같이 묻혀 있었다 (Fascinating French Fossil Find)
44. 산 위의 거대한 굴 화석들 : 페루 안데스산맥 4,000m 고지대에서 발견되었다. (Giant oysters on the mountain)
45. 화석 아메리카 삼나무는 북극에서 무엇을 하고 있었는가? (What Are Fossil Redwoods Doing in the Arctic?)
46. 산꼭대기에 유명한 화석들 1 : 캄브리아기 버제스 셰일(Burgess shale)의 화석들 (Famous Fossils from a Mountaintop)
47. 산꼭대기에 유명한 화석들 2 : 캄브리아기 버제스 셰일(Burgess shale)의 화석들 (Unusual Fossils from a Mountaintop)
48. 동일과정설적 고대환경의 딜레마 : 미국 아이다호주 클라키아 사례 (A uniformitarian paleo-environmental dilemma : at Clarkia, Idaho, USA)
49. 대홍수 재앙 : 호주에서 사경룡의 놀라운 보존 (Deluge disaster : amazing Australian plesiosaur preservation)
50. 우레 같은 매몰 : 미시간주 휴런호에서 발견되는 거대한 화석무덤 (Thundering burial)
51. 카루 지층에는 8,000억 마리의 척추동물 화석들이 묻혀 있는가? (Are There 800 Billion Vertebrate Fossils Buried in the Karoo Formation?)
52. 바다의 백합 (Lily of the sea) - 한 평범한 화석은 노아의 홍수를 이야기하고 있다 -
53. 매머드 - 빙하기의 수수께끼 (Mammoth - Riddle of the Ice Age)
54. 러시아 고지대의 파충류 화석 (Fossil reptiles on the Russian platform)
55. 쟈긴스 화석 단애의 다지층나무와 석탄층 (The Polystrate Trees and Coal Seams of Joggins Fossil Cliffs)
56. 죽은 고래들이 말하고 있는 이야기는? : 346 마리의 고래들이 80m 두께의 규조토 속에 육상동물들과 함께 파묻혀 있었다. (Dead Whales : telling tales?)
57. 대격변적 파괴로 형성된 호주의 곤충 화석 지층 (An Australian Fossil Insect Bed Resulting from Cataclysmic Destruction)
58. 박테리아가 탄화수소 저장소들을 발생시키고 있다. (Bacteria Generate Hydrocarbon Reservoirs)
59. 부러 잊으려는 벌레 : 석탄 속의 작은 바다벌레(Spirorbis)들은 노아 홍수를 증거한다. (Willingly ignorant about worms? : A tiny seaworm gives evidence for Noah’s Flood.)
60. 석유의 빠른 형성 (The Rapid Formation of Petroleum)
61. 놀라운 거품들 : 석유와 가스 누출지(seeps)들에 대한 격변론적 해석 (Bubbles of surprise)
62. 갈래진 석탄층은 늪지 이론을 거부한다 (Forked seams sabotage swamp theory)
63. 석탄 : 젊은 지구에 관한 증거 (Coal : Evidence for a Young Earth)
64. 젊은 지구에 비해 너무 많은 석탄? (Too Much Coal for a Young Earth?)
65. 물 위에서 자랐던 숲 (Forests that grew on water)
66. 전 지구적인 층서학적 기록 내에서 홍수/홍수후 경계 (Flood/post-Flood boundaries within the global stratigraphical record)
67. 나바호 사암층의 출처로서 침식된 애팔래치아 산맥의 규산쇄설물 (Eroded Appalachian Mountain siliciclastics as a source for the Navajo Sandstone)
68. 공룡들의 발자국에는 : 이들은 노아의 홍수와 같은 격변적 사건을 의미하고 있다 (In the footsteps of giants)
69. 국립 공룡 유적지 : 쥐라기 공원인가, 아니면 쥐라기 혼란인가? (Dinosaur National Monument : Jurassic Park or Jurassic Jumble?)
70. 공룡 알의 둥지들에 대한 재해석 1 (Dinosaur Nests Reinterpreted)
71. 공룡 알의 둥지들에 대한 재해석 2 (Dinosaur Nests Reinterpreted)
72. 공룡알의 둥지들에 대한 재해석 3 (Dinosaur Nests Reinterpreted)
73. 미니 공룡들이 바다 퇴적물에서 발견되었다. (Mini-Dinos Found in Marine Sediments)
74. 조지아주 아메리쿠스 지역의 신생대 제3기 지질구조 : 젊은 지구와 대홍수 개념의 증거 (The Tertiary Stratigraphy Surrounding Americus, Georgia)
75. 우리의 신비스런 과거 : 퇴적암과 화석들이 증거하는 전 지구적인 홍수 (Our Mysterious Past)
76. 물은 산을 (빠르게) 움직일 수 있다. (Water Can Move Mountains (Rapidly))
77. 어떻게 하트산의 이동이 30분 만에 일어날 수 있었는가? (How could the Heart Mountain slide occur in only 30 minutes?)
78. 화산체는 초대형으로 나타나는가? : 과거 거대한 화산들이 분출했던 증거들 (Do Volcanoes Come in Super-Size?)
79. 건열(수축균열)과 홍수 (Mudcracks and the Flood)
80. 사암 속에 남아있는 폭풍들 (Frozen Storms in Sandstone)
81. 노아 홍수와 길가메쉬 홍수 (The Flood of Noah and the Flood of Gilgamesh)
82. 자이언트 캥거루들은 가뭄으로 죽었다? (Giant Kangaroos Killed by Drought)
83. 북극 지방의 혹서기 (Arctic Heat Wave)
84. 한 번의 전 지구적인 홍수에 대한 대중적 개념 (Vulgar Notions of a Universal Flood)
85. 홍수지질학과 지적설계 (Flood Geology and Intelligent Design)
86. 그린란드 얼음 아래 3.2 km 깊이에서 식물들이 발견되었다 (Plant Found Two Miles Under Greenland Ice)
87. 선캄브리아기 암석이 신생대 홍적세 암석으로 승진했다! (Precambrian Pods Promoted to Pleistocene!)
88. '창세기 대홍수' 저서의 역사와 영향 (The History and Impact of the Book,
89.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1 (update) : 벽화나 예술품에 그려져 있는 공룡
90.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2 : 공룡과 인간의 발자국이 함께 발견되다
91.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3 - 세계 도처에서 전해져 오고 있는 공룡에 관한 이야기들
92.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4 - 최근에 발견된 공룡의 사체와 모습들
93.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5 : youtube 동영상
94.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6 : 그림, 문헌, 암벽화, 예술품에 등장하는 나는 용은 익룡이었다! (Dragon Tale... The Pterosaur as Dragon) <웹사이트 http://s8int.com의 자료 발췌>
95.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7 : 중국과 아시아의 그림, 조각, 예술품에 등장하는 공룡! (Dinosaurs in Literature, Art & History) <웹사이트 s8int.com, genesispark.com 발췌>
96.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8 : 유럽의 역사와 예술품에 등장하는 용은 공룡이었다! (Dinosaurs in Literature, Art & History of Europe) <웹사이트genesispark.com, s8int.com, 발췌>
97.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9 : 아프리카와 아메리카의 역사, 그림, 예술품에 등장하는 공룡! (Dinosaurs in Literature, Art & History of Africa and America) <웹사이트 genesispark.com, s8int.com, 발췌>
 
 
지구의 귀금속과 보석들은 어디에서 왔는가? (Archive Classic: W...
창조 영상물들이 무료로 제공되고 있다. (Free Creation Films Ea...
돌연변이 : 진화의 원료? (Mut...
하나의 특별한 우주 : 그 개념...
자연선택이 진화의 증거가 될 수...
남북전쟁 시에 사냥된 익룡 사진...
페루 삭사이와만 요새의 미스터리...
이카 돌의 진위 여부에 대한 심...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
성경에서 가장 중요한 구절 : ...
수십억 년의 연대를 받아들여서는...
여리고의 성벽 : 고고학적 확...
생물의 진화론적 기원이 불가능한...
아담과 이브의 혈액형은? (It's...
진화론을 비판하는 3,000 명의 ...
창세기 사건들과 관련된 족장들의...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과학실험 큐티2
김형기 저

종교가 되어버린 진화라는 상상
정재훈 저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빅뱅과 5차원 우주창조론
권진혁 저

영화 속 진화론 바로잡기
교과서진화론개정추진회 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