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땅을 만들고 그 위에 사람을 창조하였으며 내가 친수로 하늘을 펴고 그 만상을 명하였노라 [사 45:12]
창조의 신비
성경과 기독교
노아의 홍수
생명복제와 UFO
천문학
물리학 수학 환경
지질학
화석
진화론
진화론의 주장
창조론
연대문제
압도적인 노아 홍수
의 지질학적 증거들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부정되고 있는 수십
억년의 지구연대
정확무오한 하나님의
말씀인 성경
만물에 깃든 창조주
의 능력과 신성
진화를 부정하는
살아있는 화석들
진화론의 허구적
증거와 주장
첫 방문자를 위한
창조과학 추천자료
ICR
AiG
Impact Article
CMI
Creation Magazine
Encyclopedia
Technical Journal
CEH
Headlines
CRSQ
Omniology
CSC
Bible.ca
RAE
 
살아있는 화석 HOME > 자료실 > 살아있는 화석
상어와 가오리 : 어떠한 조상도 가지고 있지 않은 물고기
: 완전히 다른 모습의 두 연골어류는 진화론의 골칫덩이?
(Sharks and rays : fish with no ancestors)
Robert Doolan

  상어(sharks)와 가오리(rays)는 문제를 일으키고 있다. 사람들이 물에서 수영할 때 그들이 물어뜯거나, 독침으로 찌르는 것을 말하려는 것이 아니다. 내가 말하려는 것은, 만약 당신이 진화론을 믿고 있다면, 상어와 가오리는 진화론적으로 커다란 문제를 일으키고 있다는 것이다.

진화론자들은 상어와 가오리가 어떤 생물로부터 진화했는지에 대한 증거가 전혀 없다. 기껏 가져볼 수 있는 희망은, 이들 생물체의 진화계통도는 발견되기 위해서 남겨져있다 라고 말하는 정도이다.[1] 진화론자들은 다른 주요한 종류의 생물체들에 대해서도 비판의 여지가 없는 확실한 증거를 가지고 있지 못하다. 그러나 상어와 가오리는 특별하게 진화론자를 괴롭히고 있다.  


노랑가오리(sting-ray, 꼬리에 독가시가 있음)에 진화는 없었다. 와이오밍(신생대 제3기 에오세 지층)에서 발견된 이 고대의 화석화된 노랑가오리는 오늘날의 가오리와 완전히 동일하였다.


그 이유는 상어와 가오리는 연골어류(cartilaginous fish)이기 때문이다. 이 물고기들은 그들의 골격으로 뼈 대신에 연골(cartilage)을 가지고 있다. 이 연골은 더 가볍고 탄력성을 가진 물질로서 뼈처럼 잘 화석화되지 않는다. 고기를 먹다가 발견된 연골(gristle)은 이 연골이다. (또 다른 종류의 연골어류는 은상어(chimaeras or ghost shark)이다. 이것은 모두 자신의 아강(sub-class)에 속한다.)

그러나 연골이 잘 화석화 되지 않기 때문에 이들 생물체들의 조상이 어떠한 흔적도 남겨 놓지 않았을 것이라고 추정하지 말라. 고대의 상어와 가오리들은 특별히 그들의 이빨과 비늘들이 화석화되어서 잘 알려져 있다. 화석 기록에서 고대의 연골어류들은 오늘날의 것과 조금도 다르지 않고 동일하다.[2]
 
영국의 어류 전문가인 한 진화론자는 ”출발부터 분명하다. 상어와 같은 물고기(Elasmobranchs)와 은상어 같은 물고기(Holocephalans)는 이미 확립되어 있기 때문에, 그들의 공통 조상은 더 일찍 살았어야만 한다”[3] 라는 것을 인정하고 있다.

당신도 이제 알고 있겠지만, 그 ‘공통 조상(common ancestor)’이라는 것은 진화론자들이 만들어낸 단지 하나의 가정일 뿐이다. 진화론자들은 공통조상이 일찍이 존재했었다는 어떠한 물리적 증거도 가지고 있지 않다.[4] 그들은 심지어 상어, 가오리, 은상어 등이 어떠한 관계가 있는지조차 알고 있지 못하다.[5] 그들은 그저 단순히 이들 물고기들을 하나의 그룹으로 분류하고 있을 뿐이다. 왜냐하면 이들 물고기들은 모두 뼈가 아니라 연골을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6]

 
상어와 가오리의 공통 조상은 진화론자들의 단지 하나의 가정일 뿐이다. 그들이 일찍이 존재했었다는 그 어떠한 물리적 증거도 없다. 

그들은 모두 연골어류일 수 있다. 그러나 특별히 상어와 가오리는 여러 가지 면에서 매우 다르다. 먼저 이들은 서로 비슷하지 않다. 가오리의 몸체는 납작하다. 그러나 상어의 몸체는 시가모양(cigar-shaped)이다. 상어는 자유로운 위쪽 눈꺼풀(free upper eyelids)을 가지고 있다. 그러나 가오리는 이것을 가지고 있지 않다. 상어는 강력한 꼬리를 좌우로 흔들면서 수영을 한다. 그러나 가오리는 물을 통하여 미끄러지며 나아가기 위해서 그들의 날개 같은 가슴지느러미를 위 아래로 펄럭거리며 수영한다. 그리고 이들의 호흡 방법은 완전히 다르다...등등.

상어의 호흡 방법은 입을 통하여 물을 빨아들이고, 그것을 아가미 위로 통과하게 한 후, 아가미 틈(slits)을 통하여 방출한다. 그러나 가오리는 주로 대양 바닥에 거주하는 생물이다. 만약 가오리가 이와 같은 방법으로 물을 흡입한다면, 물에는 모래, 진흙, 티끌들이 많기 때문에, 그들의 아가미는 방해를 받을 것이다. 따라서 가오리들은 그들의 머리 위에 있는 각 눈의 뒤쪽에 하나의 구멍을 가지고 있다. 그곳에서 깨끗한 물을 빨아들이고, 그 물은 아가미로 똑바로 보낸다. 그리고 물은 가오리의 아래쪽에 있는 새열(gill-slits)을 통해서 분출된다.[7] 연골어류인 상어와 가오리가 하나의 공통 조상으로부터 진화했다는 어떠한 증거도 없다. 대신 그 반대되는 증거들만 풍부하다. 그들은 태초에 하나님에 의해서 별개로 완전하게 각각 창조되었다는 대안적인 설명이 훨씬 더 합리적인 설명인 것처럼 보인다.


References

1. Encyclopaedia Britannica, Encyclopaedia Britannica, inc., Chicago, 1991, Vol. 19, p. 212
2. Peter Whitehead, How Fishes Live, Gallery Press, Leicestor (England), 1977, p. 148.
3. ibid.
4. Linda Gamlin and Gail Vines(eds), The Evolution of Life, Guild Publishing, London, 1986, p. 95; also, ref. 1, p. 212.
5. Ref. 1, p. 212.
6. Ref. 1, p. 208.
7. David Attenborough, Life on Earth, Reader’s Digest services, Sydney (Australia), p. 133.

*참조 : Flatfish Evolution Revealed (Headlines, 2008. 7. 11)
http://creationsafaris.com/crev200807.htm#20080711a

 

출처 : Creation 14(3):50–51, June 1992
URL : http://www.answersingenesis.org/creation/v14/i3/sharks.asp
번역자 : IT 사역위원회

관련 자료 링크:

1. 가장 큰 물고기 화석과 가장 오래된 상어 화석의 발견 :4억9백만 년(?) 전의 상어는 완전한 상어였다 (Biggest Fish and Oldest Shark Found Fossilized)
2. 2억5천만 년 동안 동일한 살아있는 화석, 철갑상어 (sturgeon) (Seven-foot living 'dinosaur' lurks in Oregon)
3. 상어와 사람은 친척인가? (Are Sharks and People Related?)
4. 3억8천만 년 전(?) 원시 물고기 판피류는 새끼를 낳고 있었다. 또한 식물에서 리그닌은 우연히 두 번 생겨났는가? (Evolution Out of Sync)
5. 동굴에 사는 장님 물고기가 다시 볼 수 있게 되었다. : 1백만 년(?) 전에 퇴화되었다는 눈이 한 세대 만에 갑자기 생겨났다? (Blind Cave Fish Can See Again)
6. 4억년 전(?) 물고기 눈이 중간단계? (Darwin Fish Pokes ID in the Eye) 
7. 상어는 손가락과 발가락을 만드는 유전자를 가지고 있었다? (Shark Chefs and Finger Food)
8. 폭발한 물고기 : 급격한 매몰의 증거 (Exploding Fish : Evidence for Rapid Burial)
9. 잠수함을 물고기처럼 만들라. (Submarine, Make Like a Fish)
10. 3억8천만 년(?) 된 판피류 물고기에서 화석 살점이 발견되었다. (Fossil Fish Meat Pushes Idea of Early Complexity)
11. 작은 물고기는 수마일 밖에서도 냄새를 맡는다. (Tiny Fish Smell for Miles)
12. 시클리드 물고기와 진화 (Cichlids and Evolution)
13. 칠성장어 화석은 3억6천만 년(?) 동안 거의 변화가 없었다. (Fossil Lamprey Changed Little in 360 Million Years)
14. 틱타알릭은 지느러미뼈를 가진 어류에 불과하다. : 또 다른 물고기 잃어버린 고리? (Another fishy missing link)
15. 물고기에서 육상동물로 진화 도중의 `잃어버린 고리`? : 언론들이 대대적으로 보도한 틱타알릭(Tiktaalik)의 진실. (Fish-o-pod `Missing Link` Discovered : Media goes Nuts)
16. 동굴에 사는 장님 물고기는 어떻게 색을 잃어버렸나. (How Blind Cave Fish Lose Color)
17. 엘리트 수영선수들과 수렴진화 : 진화론의 수수께끼인 유선형 물고기 (Elite swimmers : Streamlined fish a puzzle for evolution)
18. 물고기의 색깔은 진화의 힘에 의해서 유도되지 않았다. Fish Colors Not Driven by Evolutionary Forces
19. 걷는 물고기 : 유전적 다리? (The Fish that Walks : A Genetic Bridge?)
20. 잃어버린 고리 물고기 이야기 (Missing Link Fish Story)
21. 지느러미가 발로? : 익티오스테가, 아칸토스테가는 육지를 걸었는가? (Fins to Feet? : Ichthyostega, Acanthostega?)
22. 요나와 큰 물고기 (Jonah and the great fish)
23. 요나를 삼킨 물고기
24. 물고기로 자라는 데에 1400 개의 유전자들이 필수적이다 (1400 Genes Essential to Grow a Fish)
25. 육상 공룡들이 물고기와 묻혀 있었다 (Land Dinosaurs Buried with Fish)
26. 물고기들은 노아 홍수시 어떻게 살아남을 수 있었을까? (How Could Fish Survive the Genesis Flood)
27. 네개의 눈을 가진 물고기 「아나브렙스」는 창조산물
28. 수 억년(?) 동안 조금도 진화하지 않은 물고기 실러캔스 : 웹 사이트 탐방 (사진 자료를 중심으로)
29. 중국에서 발견된 화석은 척추동물 물고기의 기원을 초기 캄브리아기까지 끌어 올렸다
30. 냉동된 먹이 (Frozen Feeding) : 급격하게 화석화된 물고기
31. 500 마리의 척추동물 물고기들이 초기 캄브리아기 지층에서 발견되었다 (500 Vertebrate Fish Found in Early Cambrian)
32. 차가운 물속에서 온혈을 유지하는 상어 (Hot-blooded Sharks)
33. 석탄층에서 발견된 상어 화석 : 석탄의 늪지 형성 이론을 거부하는 또 하나의 증거 (Shark Jaw Opens Questions about Coal Formation)
34. 귀상어는 360도 입체 시각을 가지고 있었다. : 그리고 가오리와 청소물고기들의 상리공생 (Hammerhead Sharks Have 360-degree Stereo Vision)
35. 믿을 수 없는 진화의 정지 : 그것이 의미하는 것은? : 상어의 유전자와 4,700만 년(?) 동안 동일한 잎벌레 (Incredible Stasis in Evolution : What Does It Mean?)
36. 채식을 하는 상어 (Vegetarian shark)
37. 상어 유전체에서 진화는 없었다. : 진화 속도가 실러캔스보다 더 느린 살아있는 화석? (Sharks Traveled Far but Evolved Nowhere)
38. 주걱철갑상어는 플랑크톤만 먹도록 설계되었다. (Paddlefish Are Tuned to Eat Only Plankton)
39. 상어 비늘과 골프공은 설계를 가리킨다. (Speedy sharks and golf balls)
 
 
화석 생물들은 생각했던 것보다 일찍 나타난다. (Fossils Show Up...
생체모방공학의 최근 소식 : 리그닌, 가오리, 초파리를 모방한 공...
돌연변이 : 진화의 원료? (Mut...
하나의 특별한 우주 : 그 개념...
남북전쟁 시에 사냥된 익룡 사진...
페루 삭사이와만 요새의 미스터리...
이카 돌의 진위 여부에 대한 심...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
성경에서 가장 중요한 구절 : ...
수십억 년의 연대를 받아들여서는...
여리고의 성벽 : 고고학적 확...
아담과 이브의 혈액형은? (It's...
진화론을 비판하는 3,000 명의 ...
생물의 진화론적 기원이 불가능한...
창세기 사건들과 관련된 족장들의...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과학실험 큐티2
김형기 저

종교가 되어버린 진화라는 상상
정재훈 저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빅뱅과 5차원 우주창조론
권진혁 저

영화 속 진화론 바로잡기
교과서진화론개정추진회 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