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희가 어떻게 행할 것을 자세히 주의하여 지혜없는 자 같이 말고 오직 지혜있는 자 같이하여 [엡 5:15]
공지사항
학회 소식
과학계 뉴스
관련보도자료
질문목록보기
질문하기
창조론/진화론의 의미
노아의 홍수의 역사성
인류 문명의 기원
생명의 기원
지질학, 화석, 공룡
우주의 기원
25주년 25대 뉴스
2015년 6월호
2015년 5월호
2015년 4월호
2015년 3월호
2014년 12월호
2014년 11월호
2014년 10월호
2014년 9월호
2014년 8월호
2014년 7월호
2014년 6월호
2014년 5월호
2014년 4월호
2014년 3월호
2014년 2월호
2014년 1월호
2013년 12월호
2013년 11월호
2013년 10월호
2013년 9월호
2013년 8월호
2013년 7월호
2013년 6월호
2013년 5월호
2013년 4월호
2013년 3월호
2013년 2월호
2013년 1월호
2012년 12월호
2012년 11월호
2012년 10월호
2012년 9월호
2012년 8월호
2012년 7월호
2012년 6월호
2012년 5월호
2012년 4월호
2012년 3월호
2012년 2월호
2012년 1월호
 
자주하는 질문 HOME > 게시판 > 자주하는 질문


1.  성경에 현대과학으로 보아도 천체에 관한 훌륭한 기록은 어떤 것이 있습니까? 

성경은 과학책은 아니다. 그러나 오늘날의 과학으로라야 이해할 수 있는 기록들이 많이 있다. 그것들 중에 대표적인 몇 가지를 살펴보도록 하자.[10]

(1) 기원전 2000년 정도의 사람인 욥에 대한 기록인 욥기에서 26장 7절에는 '땅을 공간에 다시며...'라고 되어 있다. 이는 그 당시의 생각으로는 결코 상상할 수 없는 말씀이다. 뉴턴의 만유인력법칙에 의해 지구가 허공에 떠 있으며 태양과 지구 사이에는 인력이 작용하여 지구를 붙잡고 있다고 설명하였다. 그러나 그보다 수천년 전에 이미 지구가 허공에 떠 있음을 성경은 말하고 있었다. 오늘 날 우주 비행사들이 찍은 지구의 사진으로부터 우리는 그러한 사실을 잘 알고 있다.

(2) 여호수아 10장 11절에는 '여호와께서 하늘에서 큰 덩이 우박(great stone:큰 돌덩이)을 아세가에 이르기까지 내리게 하시매'라고 기록하고 있는데 이는 운석에 대한 기록으로 받아들여진다. 그런데 운석의 존재에 대한 인정은 과학자들이 1803년에 밝혀지기까지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3) 예레미야 33장 22절에는 '하늘의 만상은 셀 수 없으며...'라고 기록하고 있는데 이 시기 그리고 그 이후의 과학자들은 하늘의 별은 많아야 3000개 정도라고 했으나 갈릴레오가 망원경을 발명한 이후 오늘날의 거대한 전파 망원경을 통해서 비로소 하늘의 별은 셀 수 없이 많다는 것이 밝혀졌다.

(4) 욥기 38장 31절에는 '네가 묘성을 매어 떨기 되게 하겠느냐 삼성의 띠를 풀겠느냐' 라는 묘성과 삼성에 관한 놀라운 기록이 있다. 맨 눈으로 볼 때에 묘성은 7개의 별 밖에 보이지 않지만 오늘날의 고성능 망원경으로 관측한 결과 묘성은 200개 이상의 별들이 모여 개방성단(떨기)을 이루고 있으며 공간에서 함께 움직이고 있음이 밝혀졌다. 또한 오리온자리로 알려진 삼성은 묶여 있지 않다. 맨 눈으로 보면 이 별들이 서로 가까이에 있는 것처럼 보이나 실제로는 각각의 별들이 굉장히 멀리 떨어져 있으며 함께 모여 있지도 않다. 즉 욥기의 표현대로 띠가 풀려 있다. 오늘날의 망원경을 통해서야 알 수 있는 사실을 이보다 3천년 전에 성경은 이미 이들 별자리에 대한 과학적 사실을 기록했다.
목록보기